대구 북구 지하 노래방서 화재…6명 연기 마셔



13일 오후 8시 17분께 대구시 북구 한 건물 지하 노래방에서 불이 나 내부(약 132㎡)를 태우고 1시간 40여 분 만에 진화됐다.

대구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이 불로 인해 건물 2층 업소 이용객 4명과 건물 거주자 2명 등 6명이 연기를 마셨으나 상태가 경미해 병원으로 이송되지는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불이 나자 소방 당국은 60여 명의 인력과 30대의 장비를 투입해 진화에 나섰다.

화재 당시 노래방은 영업 준비 중이던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자세한 화재 원인 등을 조사하고 있다.

▲ 화재 (사진은 기사와 무관) ⓒ PIXABAY

이 기사의 구독료를 내고 싶습니다.

+1,000 원 추가

+10,000 원 추가

-1,000 원 추가

-10,000 원 추가

일부 인터넷 환경에서는 결제가 원활히 진행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kb국민은행343601-04-082252 [예금주 프레시안협동조합(후원금)]으로 계좌이체도 가능합니다.



Source 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